지원자격

지원자격










기사원문 : http://www.kookje.co.kr/news2011/asp/newsbody.asp?key=20180305.22016000668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3-04 18:58:57
  • | 본지 16면
S20180305.22016000668i1.jpg
 

‘자가 보유율’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대통령도 공식석상에서 “아파트 가격도 중요하지만 자가(自家) 보유율이 더 중요하다고 본다” 라고 말할 정도다. ‘자가 보유율’은 자기 집을 소유한 가구의 비율을 의미하고, ‘자가 점유율’은 개인이 자신이 소유한 주택에서 사는 거주 비율을 뜻한다.
 

 

우리나라 자가 점유율은 2016년 기준으로 56.8%다. 자가 보유율은 59.9%다. 전체 가구의 60% 정도가 자기 집에서 살고 있거나 자기 집을 보유하고 있다는 뜻이다. 부산지역도 10가구 중 4가구는 주택을 소유하지 못했다. 지난해 말 기준 자가 보유율은 미국이 64.2%이며 일본 61.9%, 캐나다 66.5%, 영국 64.2%, 프랑스 64.9% 등으로 알려지고 있다. 자가보유율과 자가점유율이 모두 100%가 되는 것이 이상적이다.

하지만 현실에서 투자를 목적으로 한 다주택자로 인해 이상적인 주택 환경이 만들어지지 못하고 있다.

이상적인 환경을 만들기 위해 규제를 한다면 이는 시장 경제 원칙을 제한할 수 있는 일이 될 수도 있다. 따라서 역대 정부의 부동산 정책은 부동산 시장 부양과 규제를 되풀이하는 수준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현 정부는 강한 규제로 부동산 가격 억제를 가하고 있지만, 세밀하게 따져보면 부동산 경기 부양책도 찾아볼 수 있다. 바로 준공공 임대주택 사업이다. 다주택자 중 대출규모가 크지 않고 현재의 소득으로 대출 원리금 상환능력이 충분한 경우 준공공 임대주택 사업자로의 전환이 유리한 전략일 수도 있다. 주택을 많이 보유하며 얻게 되는 기대수익률을 낮추는 대신 절세를 통해 더 큰 이익을 볼 수도 있기 때문이다. 수익형 부동산 중 최대 수혜 종목이 준공공 임대주택 사업이라는 말까지 나올 정도다. 실제로 양도소득세를 계산해 보면 보유보다 준공공 임대주택 사업자로 등록한 뒤 8년 후 매각을 하면 최대 3분의 1까지 세금을 덜 내는 경우도 있다.

 

사정이 이렇다보니 국토교통부 발표에 따르면 올해 1월에만 9313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 등록했다. 작년 1월 등록자는 3799명이었으니, 2배가 넘는 증가율이다. 서울 강남의 부동산 부자들이 준공공 임대주택 사업을 하는 이유다.

양도소득세 계산시 장기보유특별공제율을 70% 적용해주기 때문인데 조건은 전용면적 85㎡ 이하, 임대의무기간 및 임대료 연간 상승률 5% 제한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강정규 동의대 부동산대학원장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38 <강정규 교수님 인터뷰>부산 집값 내림세…무주택자, 조정대상지역 아파트 노려볼만 관리자 2018.04.16
137 <강정규 교수님 칼럼>[Hot 팁] 100. 토지공개념 둘러싼 갈등 관리자 2018.04.16
136 <강정규 교수님 인터뷰>부산 주택시장 '거래 실종'… 해운대 급매물 늘었다 관리자 2018.04.16
135 <강정규 교수님 인터뷰>[이슈추적]허점투성이 지역주택조합 제도 관리자 2018.04.12
134 <강정규 교수님 인터뷰>주택거래량 기는데, 분양가는 뛴다 관리자 2018.04.12
133 <강정규 교수님 인터뷰>8·2대책 시행 8개월 영향과 전망 관리자 2018.04.12
132 <강정규 교수님 인터뷰>우암1·2구역 슬레이트 주택들, 30~40층 아파트 탈바꿈 관리자 2018.04.02
131 <강정규 교수님 칼럼>[부동산 깊게보기] 아파트 무한경쟁 시대, 질적 향상이 관건 관리자 2018.04.02
130 <강정규교수님 인터뷰> 청약가점제 손질, 부산 청약조정지 희비 크게 엇갈린다 [2018-03-07 ] 관리자 2018.03.10
» <강정규교수님 칼럼> [부동산 깊게보기] 다주택자 준공공임대주택사업 등록 땐 절세 효과[2018-03-04] 관리자 2018.03.10
128 <강정규교수님 인터뷰> ['분양필패' 경남] "시세보다 싸게 내놔도 살 사람 없다" [2018-02-05] 관리자 2018.02.06
127 <강정규교수님 인터뷰> [대책 시급한 '부동산 대책'] 빙하기 맞은 경남 부동산 [2018-02-04] 관리자 2018.02.06
126 <강정규교수님 인터뷰> 재건축 부담금, 부산도 태풍의 눈…수영 A아파트 조합원당 8000만 원 추산 [2018-02-04] 관리자 2018.02.06
125 <강정규교수님 칼럼> [부동산 깊게보기] 지역 무주택자 내집마련 지금이 적기 [2018-02-04] 관리자 2018.02.06
124 <강정규교수님 칼럼> 부동산 시장 꽁꽁….매매 보다 증여? [2018-02-02] 관리자 2018.02.06
123 <강정규교수님 칼럼> [Hot 팁] 92. 입주 물량과 주택시장 변화 [2018-01-28] 관리자 2018.02.05
122 <강정규교수님 인터뷰> 우성종건 “품질로 승부”…아파트 800세대 후분양제 도입 [2018-01-08] 관리자 2018.02.05
121 <강정규교수님 인터뷰> 신규 입주 물량 최대…역전세난 오나 [2018-01-03] 관리자 2018.02.05
120 <강정규교수님 칼럼> [부동산 깊게보기] 주택시장 가격 서울·지방 양극화 심화 [2018-01-07] 관리자 2018.02.05
119 <강정규교수님 인터뷰> [경매 학원 찾는 사람들] 부동산 한파에 남녀노소 '돈 버는 경매' 열공 [2017-12-24] 관리자 2018.02.05